'공미연'에 해당되는 글 27건

독립다큐 상부상조 자립배급 프로젝트 [다큐유랑] :: 2015/04/06 18:06

직접 자신의 영화를 홍보하고 배급하고자 하는,

마음 맞는 동료제작자들과 함께 영화들 홍보 배급하고자 합니다.

이름하야 프로젝트 [다큐유랑]입니다.

 

첫번째 행동으로 지난 인디다큐페스티발 기간 동안,

5작품의 정보가 담긴 전단지를 사람들에게 나누어주었습니다.

 

짧은 정보이긴 하지만, 아래 이미지에 담긴

각 작품의 상영문의처로 연락하시면~

상호협의 하에, 여러분의 동네, 여러분의 일터, 여러분의 모임에서

영화 보실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늘샘천축국뎐>

2014년 / 96분 / 늘샘 작

 

서기 727년, 신라의 승려 혜초가 불법을 찾아 천축국으로 떠났듯,
꿈과 삶을 따라 인도로 떠나는 남한 청년의 ‘21세기 디지털 천축국전!’
짧은 외국어 실력과 가벼운 주머니는 문제 되지 않는다.
아시아 8개국(중국, 베트남, 캄보디아, 라오스,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 네팔)을 유랑하며,
어떤 세상과, 사람들과, 노래와, 삶을 만나는가!

 

상영문의 ☎ 010-5918-7181  /  veritasaem@hanmail.net

 

 

 

<니가 필요해>

2014년 / 83분 / 김수목 작

 

비정규직 노동조합을 만들었다는 이유로 하루 아침에 일터에서 쫓겨난 사람들.

공장 앞에 천막을 치고 투쟁을 시작한다.

회사와 정규직의 무관심, 하나 둘 떠나가는 동료들...
시간이 흐르고 남아있는 사람들은 마지막 선택으로 정문 위 고공농성을 시작한다.

회사는 조합원들을 갈라놓으려고 하고 같은 편이라 믿었던 사람들은 서로에게 더 큰 상처를 남기고..
이들은 다같이 공장으로 돌아갈 수 있을까...

상영문의 ☎ 010-2850-9698  /  iny201503@gmail.com

 

 

 

<바보들의 행군>

2015년 / 76분 / 나바루 작

 

알아주는 극단의 유망주 김죄인은 홀연히 자취를 감춘다.
몇 년 후, 비밀리에 돌아온 김죄인은, 대학로에 문화의 불을 지피겠다며,

[극단 시지프]를 창단한다.

하지만 극단 구성원들은 하나같이 어딘가 모자란 초짜들이다.

가난한 그들은 가족의 적금 과 친구들의 곗돈을 빌려 무작정 공연장을 대관한다.

어찌됐든 그렇게 바보들의 행군이 시작된다.

 

상영문의 ☎ 010-9108-3134  /   paparung1@gmail.com

 

 

 

<불안한 외출>

2015년 / 90분 / 다큐창작소 김철민 작

 

학생운동을 했다는 이유로 10년의 수배생활과 5년의 감옥 생활 을 해야했던 윤기진,

그는 2011년 감옥에서 출소한다.

수배 중에 결혼을 해 두딸을 낳았지만 한번도 같이 살아보지 못했다.
출소하면서 처음으로 가족과 살게되면서 두딸과 함께 할 소박한 일상을 꿈 꾼다.

하지만 출소 하루 전 감옥에서 쓴 편지를 이유로 검찰은 다시 그를 국가보안법 위반으로 기소한다.

출소와 함께 재판은 시작됐고 1년만에 다시 감옥에 갇히게 될지 모른다.

상영문의 ☎ 010-4283-7757  /  docucow@hanmail.net

 

 

 

<자전거, 도시>

2015년 / 140분 / 서울영상집단 공미연 작

 

자전거는 도시에서 태어났다.
그러나 도시는 자전거를 강과 산으로 내몰고 있다.
도로가 무서운 초보 자전거가 도로에 익숙한 자전거를 따라
지하차도로 달려간다.
지하차도의 굉음은 우리가 살고 있는 도시의 또 다른 목소리다.
자전거의 아이콘 이라 불리는 '지음'과

도시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아트액션 그룹 '리슨투더시티'의 안내를 따라,

자전거는 도시를 지배하고 있는 자본의 뒤를 쫓는다.

상영문의 ☎ 070-8885-4970  /  lookdocu@gmail.com

 

 

 

다큐유랑 Trailers from nabaru4 on Vimeo.

다큐멘터리 제작자들의 홍보 배급 상부상조, 유랑상영 프로젝트 다큐유랑
트레일러 모음집입니다.

Trackback Address :: http://www.lookdocu.com/trackback/542

<자전거, 도시> 시사 후기 전합니다. :: 2015/03/05 11:18

지난 2월 28일, 북카페 "쿠아레"에서 모니터링을 위한 <자전거, 도시> 첫 시사회를 가졌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작진, 배급모임을 함께 준비 중인 동료 다큐멘터리 제작자들과,

서영집 후원회원, 그리고 "쿠아레" 단골손님들, 총 27분이 함께해주셨습니다.

 

제작진을 제외하고 다큐멘터리 제작자가 총 5분이었고,

나머지 18분이 일반관객(?)으로서 긴~ 시간 (156분) 동안 함께 영화를 봐주셨습니다.

 

상영 후, 연출자인 공미연 감독이 궁금한 부분들을 관객에게 질문하고,

관객분들이 답하는 '관객과의 대화' 시간을 진행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체적으로,

동료 다큐멘터리 제작자분들이 확실히 꼼꼼하게 애정어린 비판을 주셨고요,

일반관객분들이 예상 외로, 좀 더 너그럽게 영화를 봐주셨고, 칭찬의 말도 주셨습니다.

공통된 의견도 있었고, 서로 반대되는 의견들도 많았습니다.

 

이날 주신 여러 의견들을 종합해서 지난 3월 4일, 제작팀이 모여서 수정, 편집 방향에 대한 회의를 가졌습니다.

(연출자 공미연, 제작PD 김청승, 조연출 선호빈, 배급PD 박의영)

 

아무래도 관객들에게 부담이 되지 않을 수 없었던 러닝타임에 대한 논란부터 시작해서,

호불호가 갈린 캐릭터 설정, 씬 구성과 디테일한 컷 구성까지 긴 시간 논의하고 머리를 모았습니다.

 

여러분의 애정 어린 비판들에도 불구하고 저희 제작진은,

영화를 좋게 봐주신 관객분들의 응원을 바탕으로 

연출자가 잡아놓은 큰 구성과 영화의 늬앙스에 동의하고 지지하기로, 수정의 큰 방향을 잡았습니다.

다소 매끄럽지 못하고 익숙하지 않은 표현이라 해도 저희 방식으로 충분히 관객들과 교감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여러분의 의견 바탕으로 불필요한 부분은 버리고 필요한 부분은 채우는, 수정 편집 후에

다시 <자전거, 도시> 상영회 자리 마련하겠습니다.

(죄송합니다. 러닝타임을 크게 줄이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다시 한번,

귀한 시간 내주셔서 솔직한 의견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참, <자전거, 도시> 및 서울영상집단 제작 다큐멘터리들에 대한 상영문의는 언제든지 웰컴입니다~

lookdocu@gmail.com

Trackback Address :: http://www.lookdocu.com/trackback/540

<자전거, 도시> 시사회~ :: 2015/02/24 17:22

​​
빰빠레 빰빠렐라~~~~~!!!!!!!!!!

2011년 <술자리다큐> 이후 2015년 봄에 이르러,
서울영상집단 제작, 새 장편다큐멘터리가 드디어 공개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미연 감독의 <자전거, 도시>가 내부시사 명목으로 여러분과 만나는 첫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시간과 장소는 위 이미지에 보이시죠? 
2월 28일 저녁 7시, 역촌역 1번출구 앞 3층 북카페 '쿠아레'입니다.
인디다큐페스티발이 아니어서 죄송합니다ㅠㅠ)

저희는 몇몇 동료 다큐멘터리 작업자들과 힘을 합쳐서 공동체상영을 중심으로
이런 전런 배급계획을 마련 중이니, 시사와 믹싱 등 후반작업 마치는대로,
자주자주 상영소식 전하도록 하겠습니다^^

학교, 직장, 동호회, 계모임 등등 장소와 시간 금액 가리지 않고 
영화 보고자 하시는 분들에게 찾아갈 예정이니, 
주변분들에게 많이들 입소문 내주시고, 상영 관련해서 문의주셨으면 합니다^^
Trackback Address :: http://www.lookdocu.com/trackback/539
< PREV #1 #2 #3  | NEXT >